close

'감격시대', 방송 전부터 해외서 눈독..대박 예감?





[OSEN=윤가이 기자] 내년 1월 방송될 KBS 2TV 새 수목드라마 ‘감격시대:투신의 탄생’(극본 채승대, 연출 김정규, 제작 레이앤모)이 싱가포르에서 열린 아시아 콘텐츠 마켓에서 뜨거운 관심을 모았다는 소식이다.

11일 제작사 레이앤모에 따르면 '감격시대'는 지난 3일부터 6일까지 싱가포르에서 개최된 ‘Asia TV Forum & Market(ATF)’에서 높은 관심을 이끌어냈다.

ATF는 다양한 플랫폼 사업자와 콘텐츠 사업자들이 모여 프로그램을 거래하고 정보를 교환하는 아시아에서 가장 큰 엔터테인먼트 콘텐츠 마켓으로 올해는 60여개국에서 4천명 이상이 참여했다.

이에 ‘감격시대’는 이미 미국과 태국 등에서는 선판매가 이루어졌으며 세계 각지에서 러브 콜을 받으며 협상이 진행 중이다.

제작사 레이앤모 관계자는 “현재 세계 각지에서 판권에 대한 문의와 러브콜을 받고 있다. ‘감격시대’라는 더욱 완성도 높은 드라마로 ‘신한류’ 바람에 다시 한번 불 붙이는 계기가 될 것이다”라며 자신감을 드러냈다.

'감격시대:투신의 탄생'은 거대한 스케일과 화려한 액션으로 1930년대 한·중·일 낭만주먹들이 펼쳐내는 사랑과 의리, 우정의 환타지를 보여줄 '감성로맨틱누아르'. '예쁜 남자' 후속으로 2014년 1월에 방송될 예정이다.

issue@osen.co.kr
<사진> 레이앤모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