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조정석·윤아·주상욱·문채원..10인 무더기 우수상[KBS연기대상]



[OSEN=김경주 기자] 배우 조정석, 윤아, 주상욱, 문채원 등 10명의 배우가 남녀우수상을 수상하는 영예를 안았다.

이들은 31일 오후 서울 여의도 KBS홀에서 열린 2013 KBS 연기대상에서 남녀우수상을 수상했다.

그러나 이날 우수상 부문은 무더기 수상으로 아쉬움을 자아냈다. 올 한 해 동안 우수한 연기를 보여준 연기자에게 돌아가는 이 상이 의미가 퇴색되면서 보는 이들의 눈살을 찌푸리게 한 것.

일일극 부문 남자 수상자는 김석훈이, 여자 수상자는 이소연이 호명됐으며 장편드라마 부문 남자 수상자는 조정석과 조성하가, 여자 수상자는 이미숙과 이태란이 호명됐다. 미니시리즈 부문 남자 수상자는 오지호가, 여자 수상자는 윤아가 수상의 기쁨을 맛봤으며 중편드라마 부문 남자 수상자는 주상욱이, 여자 수상자는 문채원이 영예를 안았다.

결국 4개 부문 총 10명의 연기자가 우수상 수상을 위해 무대 위로 오르는 광경(?)이 펼쳐져 부문을 지나치게 세분화, 여러 명에게 상을 안기기 위함이었단 인상을 지울 순 없었다.

일일극 부문 남자 우수연기상 후보로는 김석훈(루비반지), 박광현(루비반지), 박찬환(TV소설 은희), 유태웅(TV소설 삼생이), 이정길(사랑은 노래를 타고) 등이 이름을 올렸으며 여자 우수연기상 후보에는 김혜선(TV소설 은희/사랑은 노래를 타고), 박세영(지성이면 감천), 이소연(루비반지), 임정은(루비반지), 홍아름(TV소설 삼생이) 등이 경합을 벌였다.

미니시리즈 부문 남자 우수연기상 후보로는 오지호(직장의 신), 이동건(미래의 선택), 이범수(총리와 나), 장근석(예쁜 남자), 지성(비밀) 등이 이름을 올렸으며 여자 우수연기상 후보에는 김혜수(직장의 신), 윤아(총리와 나), 윤은혜(미래의 선택), 정유미(직장의 신), 황정음(비밀) 등이 경합을 벌였다.

중편드라마 부문 남자 우수연기상 후보로는 김남길(상어), 엄태웅(칼과 꽃), 이동욱(천명), 장혁(아이리스2), 주상욱(굿닥터), 주원(굿닥터) 등이 이름을 올렸으며 여자 우수연기상 후보로는 김옥빈(칼과 꽃), 문채원(굿닥터), 손예진(상어), 송지효(천명), 이다해(아이리스2) 등이 경합을 벌였다.

한편 올 한해 KBS 드라마를 빛낸 스타와 작품을 선정하는 KBS 연기대상은 신현준, 이미숙, 주상욱, 윤아가 진행을 맡았다. 남자 최우수상에는 ▲김남길(상어), ▲엄태웅(칼과 꽃), ▲오지호(직장의 신), ▲장혁(아이리스), ▲주원(굿닥터), ▲지성(비밀), ▲최수종(대왕의 꿈), 여자 최우수상에는 ▲김해숙(왕가네 식구들), ▲김혜수(직장의 신), ▲문채원(굿닥터), ▲손예진(상어), ▲이미숙(최고다 이순신), ▲황정음(비밀) 등이 후보로 올라 치열한 경쟁을 벌였다.

trio88@osen.co.kr
<사진> KBS 연기대상 캡처.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SEN 주요뉴스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