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감격시대' 측 "작가 교체, 일신상의 사유"




[OSEN=권지영 기자] KBS 2TV 수목드라마 '감격시대:투신의 탄생' 작가가 교체됐다.

'감격시대'를 총괄하는 정해룡 CP는 10일 오전 OSEN에 "채승대 작가가 일신상의 사유로 하차했다"고 말했다.

이어 "원작이 있는 '감격시대'는 채승대 작가 등 공동 작가진이 이미 끝까지 집필을 해 놓은 작품"이라며 "11회부터 박계옥 작가가 본격적으로 보완, 집필하게 됐다"고 덧붙였다.

한편 '감격시대'는 거대한 스케일과 화려한 액션으로 1930년대 한·중·일 낭만주먹들이 펼쳐내는 사랑과 의리, 우정의 판타지를 그려내는 새로운 스타일의 '로맨틱 감성 누아르'다. 김현중의 연기 변신과 화려한 액션 등 다양한 볼거리로 수목극 2위를 달리며 사랑받고 있다.

jykwon@osen.co.kr
<사진>KBS 제공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