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소희, 이병헌과 한솥밥 "지지해준 원걸-JYP 감사"





[OSEN=윤가이 기자] 원더걸스 소희가 이병헌과 한솥밥을 먹게 된 소감을 밝혔다.

이병헌 심은경 진구 한채영 등이 소속된 BH 엔터테인먼트 한 관계자는 10일 OSEN에 "소희와 전속계약을 맺었다"고 말했다.

소희 역시 이날 오후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새 둥지를 찾은 소감과 각오 등을 전했다.

그는 "안녕하세요. 안소희입니다. 여러분 새해는 잘 맞이하셨나요? 저는 가족과 함께 즐겁고 따뜻한 시간을 보냈습니다. 이렇게 글로 인사드리는게 오랜만인 것 같은데요.."라며 "앞으로의 저의 활동에 대해 많은 분들이 궁금해하셨고 오랜 기간 저를 사랑해주신 여러분들께 아무래도 직접 말씀드리는 것이 예의라 생각이 되어 이렇게 글을 쓰게 되었습니다"라고 말했다.

이어 "그 동안 작게나마 보여드렸던 저의 연기 활동을 앞으로는 새로운 소속사인 BH엔터테인먼트에서 더 다양하고 활발히 하려고 합니다"라며 "소중한 우리 원더걸스 멤버들, 그리고 JYP 식구들이 오랫동안 꿈꿔 온 연기자라는 저의 꿈에 대해 저의 선택을 믿고 지지해준 덕분에 새로운 시작에 대해 용기를 얻을 수 있었고 이제 그 한발자국을 내딛으려 합니다"라고 전했다.  

마지막으로 "항상 꿈 꿔왔던 배우라는 시작 점에 서있는 오늘을 잊지 않고, 아직 많이 부족하지만 팬 여러분들이 보내주신 사랑과 응원을 기억하며 열심히 노력하는 배우 안소희의 모습으로 인사드리겠습니다"라며 "추운 날씨 감기 조심하시고 항상 행복하세요. 감사합니다"라며 각오와 인사말을 덧붙였다.

한편 소희는 지난해 말 JYP와 전속계약이 만료됐고 BH 엔터테인먼트를 통해 연기 활동을 본격화한다.

issue@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SEN 주요뉴스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