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미스코리아' 이연희·이미숙, 이선균 부활 도왔다



[OSEN=선미경 기자] '미스코리아' 이선균이 이연희와 이미숙의 도움으로 비비화장품의 성공에 한 발짝 다가섰다.

20일 오후 방송된 MBC 수목드라마 '미스코리아'(극본 서숙향, 연출 권석장) 19회에서는 오지영(이연희 분)이 김형준(이선균 분)의 회사와 대립관계에 있는 바다화장품의 모델로 활동하면서 괴로워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하지만 그러면서도 몰래 이선균을 도와 비비화장품의 부활을 도왔다.

오지영은 비비화장품의 립글로스를 홍보하기 위해 식당에서 일부러 비비화장품 립글로스를 바르는 장면을 노출했다. 비비화장품의 가치를 인정한 마애리(이미숙 분) 역시 비비화장품 립글로스로 화장을 하는 등 회사를 살리는데 큰 힘이 됐다.

특히 이미숙은 한 배우의 화장을 해주면서 비비화장품의 립글로스를 사용, 이는 홍보효과로 이어졌다. 또 드림백화점 광고를 찍는 오지영에게도 비비화장품의 립글로스로 화장을 했다.

하지만 비비화장품이 드림백화점 한 코너에서 립글로스 판매를 시작하자 바다화장품도 반격에 나섰다. 모델 오지영의 사인회를 개최해 비비화장품에 대한 관심을 없애려고 한 것.

결국 비비화장품은 오지영과 마애리의 덕을 보게 됐다. 오지영의 광고가 방송되자 비비화장품 역시 함께 주목받은 것. 오지영은 그 나름대로 바다화장품 모델로 활동했고, 김형준은 주위의 도움을 받아 회사의 부활을 꿈꾸게 됐다.

뿐만 아니라 오지영은 가족들 앞에서도 대놓고 김형준에 대한 애정을 표현하기 시작했다. 과연 김형준이 오지영과의 사랑, 그리고 꿈을 모두 이룰 수 있을지 관심이 쏠린다.

seon@osen.co.kr

<사진>MBC 방송화면 캡처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