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쓰리데이즈' 장현성, 박유천 총에 맞아 사망 '최후'





[OSEN=윤가이 기자] 박유천이 결국 장현성을 향해 방아쇠를 당겼다.

19일 방송된 SBS 수목드라마 '쓰리데이즈' 5회에서는 한봉수(장현성 분)가 결국 죽음을 맞았다.

이날 이차영(소이현 분)은 대통령의 안위를 걱정하고 있는 무리들에게 대통령 이동휘(손현주 분)를 저격한 사람은 한태경(박유천 분)이 아닌 경호실장 한봉수란 사실을 알렸다.

이에 대통령을 찾으러 나간 한봉수의 무리에게 상부에서는 한태경 아닌 한봉수를 체포하라는 명령을 내렸다.

그 시각 검찰의 특검 기자회견이 열렸다. 대통령과 자신의 아버지가 함께 한 일에 대해 알게 된 한태경은 충격에 휩싸였다. 그러나 일단 진실을 알기 위해 한태경은 윤보원(박하선 분)과 함께 병원에서 대통령을 빼내는 데 성공했다. 그러나 한봉수는 대통령을 구급차에 싣고 달리던 한태경을 따라갔다. 결국 두 사람은 목숨을 건 사투를 벌여야 했다.

한봉수는 "너도 이제 대통령이 한 일을 모두 알게 됐지 않냐"고 말했다. 한태경은 "그만 하라. 대통령을 지키라는 건 당신이 내게 알려준 일이다"고 말하며 맞섰다.

두 사람이 사투를 벌이는 소리를 들은 이동휘는 윤보원의 만류에도 불구하고 구급차 밖으로 나갔다. 눈앞에 나타난 대통령을 본 한봉수는 그를 향해 총구를 겨눴다. 이를 지켜보고 있던 한태경은 결국 방아쇠를 당겨 한봉수를 저지했다. 한봉수는 차가운 바닥에 맥없이 쓰러지고 말았다.

특검 결과의 진실을 받아들이기 힘든 한태경은 눈물을 흘리며 대통령에게 물었다. "특검 내용이 사실이냐"고 묻는 한태경에게 이동휘는 "모두 사실이다"라고 말했다. 뒤늦게 도착한 경호관들에 의해 끌려가던 한태경은 절규했다.

issue@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