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기황후' 유인영, 하지원에 고백 "주진모 연모하고 있다"



[OSEN=이명주 기자] 드라마 ‘기황후’의 유인영이 주진모를 향한 마음을 하지원에 고백하며 이후 행보에 궁금증이 더해지고 있다.

지난 25일 오후 방송된 MBC 월화드라마 '기황후' 41회에서는 기승냥(하지원 분)에게 왕유공(주진모 분)을 향한 연심을 고백하는 연비수(유인영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앞서 연비수에게 연철의 비밀자금의 행방을 알려주며 그를 포섭한 승냥. 연비수는 승냥을 돕기로 결심하면서도 “왕유공은 단순 조력자일 뿐이냐”라는 당돌한 질문을 던졌다.

이에 승냥이가 “혹 자네가 왕유공을”이라며 연비수의 감정에 대해 묻자, 연비수는 “그분을 연모한다”라고 거침없이 고백했다.

승냥이는 이런 연비수의 고백에 다소 착잡한 반응을 보였다. 그러나 겉으로는 “난 이 나라의 귀비일세. 그런 질문 무례라고 생각하지 않는가”라고 말하며 연비수를 꾸짖었다.

그러나 연비수는 물러서지 않았다. 그는 “마마께선 아직도 그 분을 아프게 하고 계신다. 제 눈엔 보인다. 그 분께서 마마를 잊지 못하고 계시다는 거. 그 분의 고통 제가 못 견딘다”고 말해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유인영 하지원에 고백 소식에 누리꾼들은 "유인영 하지원에 고백, 다른 여자 입에서 사랑하는 사람의 이름이 나오면 기분 착잡할 듯", "유인영 하지원에 고백, 유인영 진짜 예쁘네", "유인영 하지원에 고백, 갈수록 흥미진진하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roro@osen.co.kr
<사진> '기황후' 화면 캡처.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