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기황후', 시청률 하락에도 변함없는 1위 '굳건'



[OSEN= 정유진 기자] MBC 월화드라마 '기황후'(극본 장영철 정경순 연출 한희 이성준)가 시청률의 하락 속에서도 1위 독주를 이어가고 있다.

8일 시청률조사회사 닐슨코리아의 집계결과에 따르면 지난 7일 방송된 '기황후'는 전국기준 24.3%를 기록했다. 이는 지난 1일 방송분(25.0%) 보다 소폭(0.7%포인트) 하락한 수치지만 변함없는 동시간대 1위 성적이다.

'기황후'는 현재 시청률 30%의 벽을 넘지 못한 채 주춤하고 있는 상황. 그럼에도 20% 중반대의 높은 시청률을 기록하며

이날 '기황후'에서는 왕유(주진모 분)가 유배를 가던 중 당기세(김정현 분) 일행에게 공격을 받는 모습이 그려졌다. 더불어 왕유에 대한 질투와 기승냥(하지원 분)에 대한 배신감 속에서 고뇌하던 타환(지창욱 분)은 조금씩 정신을 잃는 모습을 보여 눈길을 끌었다.

한편 동시간대 방송된 SBS 월화드라마 '신의 선물-14일'은 9.2%, KBS 2TV '태양은 가득히'는 전국기준 2.6%를 기록했다.

eujenej@osen.co.kr

<사진> '기황후' 방송화면 캡처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