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불꽃속으로’ 노인 분장 이인혜. 짧은 등장에도 미친 존재감




[OSEN=오민희 기자] ‘불꽃속으로’ 이인혜가 짧은 등장만으로도 미친 존재감을 발산했다.


25일 오후 11시 종합편성채널 TV조선에서는 금토드라마 '불꽃속으로'(극본 이한호, 연출 김상래)가 첫 방송 됐다.


'불꽃속으로'는 빈곤과 절망을 딛고 '대한민국 경제발전'을 위해 종합제철소를 건설하려는 주인공 박태형(최수종 분)의 성공스토리이자, 어린 시절 친구와 은인으로 만났지만 엇갈린 운명으로 서로의 적이 되어버린 이들의 사랑과 야망을 그린 드라마.


철강산업의 불모지였던 우리나라에 종합제철소를 설립, 오늘날 세계 최고 수준의 철강기업으로 성장시키며 우리나라 산업 전반의 경제를 반석 위에 올려놓은 인물인 고 박태준 명예회장의 일대기를 모티브로 한다.


이날 방송에서 박태형의 아내 장옥선 역을 맡은 이인혜는 실감나는 노인 분장과 함께 유창한 영어 실력을 뽐내며 강렬한 존재감을 발산했다. 그러면서 이인혜는 수술대에 누운 남편의 모습을 바라보며 처연하게 눈물짓는 장옥선의 심리를 섬세하게 연기해 몰입도를 높였다.


한편 ‘불꽃속으로’는 박태준 전 회장과 박정희 정권을 미화한다는 논란을 의식한 듯, 드라마 시작과 동시에 “이 드라마는 포항제철 설립과정과 초대 회장 박태준을 모티브로 했으나 가상의 인물과 이야기로 극화되었습니다. 실제 박태준 회장의 일대기 및 포항제철 설립기와 다름을 밝힙니다”라는 자막을 띄웠다. 


minhee@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