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빅맨', 전작 불운 끊었나..시청률 2위 '출발'





[OSEN=윤가이 기자] '빅맨'이 순조로운 출발을 알렸다.

29일 시청률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지난 29일 방송된 KBS 2TV 새 월화드라마 '빅맨'은 전국기준 6.0%의 시청률을 기록했다. 이는 전작 '태양은 가득히' 최종회가 기록한 2.7%보다 3.3%포인트나 상승한 성적이자 동시간대 2위의 기록이다.

'빅맨'은 전작이 워낙 부진한 시청률로 막을 내린 탓에 큰 부담 속에 시작했다. 첫 방송을 앞두고 열린 기자간담회에서 출연진 및 제작진이 시청률 성적에 대한 부담을 직접 토로해 눈길을 끌 정도였다.

그러나 첫 회가 전파를 타자 빠른 전개와 강지환의 실감나는 연기가 호평을 이끌어내며 입소문을 에고하고 있다. 과연 '빅맨'이 동시간대 시청률 대박의 기록을 낼 수 있을지 주목된다.

한편 이날  동시간대 방송된 MBC '기황후'는 26.2%, SBS '신의 선물-14일' 디렉터스 컷은 3.7%를 각각 기록했다.
issue@osen.co.kr
<사진> 빅맨 포스터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SEN 주요뉴스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