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한석규, '비밀의 문' 출연 최종 조율..이제훈 "검토 중"



[OSEN=정유진 기자] 배우 한석규와 이제훈이 다시 만나 시너지를 발휘할 수 있을까. 한석규와 이제훈이 영화 '파파로티'에 출연한 것에 이어 SBS 드라마 '비밀의 문'의 주연으로 함께 물망에 올랐다.

SBS 측은 18일 OSEN에 "한석규가 '비밀의 문'에 출연을 최종 조율 중에 있다"라고 밝혔다.

또 이제훈의 소속사 사람엔터테인먼트 관계자 역시 "이제훈이 '비밀의 문'에 출연을 검토 중이다. 아직 배우가 군대에 있어서 제안이 들어온 작품들을 볼 수 없는 상황이다. 제대 후에나 이를 결정할 수 있을 것 같다"라고 밝혔다.

'비밀의 문'은 조선시대 영조와 그의 아들 사도세자의 이야기를 그리는 작품으로 한석규는 극 중 영조 역을 제안 받고 최종 검토 중에 있다. 이제훈은 아들 사도 세자 역을 제안 받았다. 두 사람의 캐스팅이 확정된다면 '파파로티' 이후 또 한 번 만나는 작품이 되는 셈이다.

한편 '비밀의 문'은 비밀의 문’은 '불멸의 이순신', '황진이', '대왕 세종'의 윤선주 작가가 집필을 '싸인'과 '유령', '수상한 가정부'의 김형식 PD가 연출을 맡을 예정이다. 

eujenej@osen.co.kr

<사진> 한석규, SBS 제공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