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한국-알제리]이경규,'대한민국 승리를 확신해요'



[OSEN=포르투 알레그레(브라질), 민경훈 기자] 23일(이하 한국시간) 브라질 르투 알레그레 에스타디오 베이라-리오에서 2014 브라질 월드컵 조별리그 H조 대한민국과 알제리의 경기가 진행될 가운데 이경규가 응원전을 펼치고 있다.

첫 승이 간절한 한국과 알제리가 만난다. 알제리가 1패로 최하위에 쳐져 있지만, 아직 1경기를 치렀을 뿐이다. 승리가 필요한 건 두 팀에게 마찬가지다. 할릴호지치 알제리 감독은 “한국전이 결정적인 경기다”며 한국전에 대한 각오를 다졌다. 하지만 알제리전 이후 H조 선두 벨기에를 만나야 하는 한국 역시 총력전으로 나선다.

한국은 브라질에 입성하기 전 국내에서 열린 두 차례 평가전에서 부진했다. 튀니지전서는 0-1로 졌고, 미국에서 펼쳐진 가나와 경기선 0-4로 대패했다. 그러나 1차전 러시아와의 경기에서는 기대 이상의 전력을 보이며 16강 진출 가능성을 밝혔다. 문제는 결정력이다. 러시아전에서 후반 조커로 투입된 이근호가 골을 기록했지만, 상대 골키퍼의 실수가 있어 가능한 골이었다. 알제리전에선 다양한 공격 루트로 득점을 만들 필요가 있다. 또한, 역습에 강한 알제리의 공격을 막고, 역습으로 대응해야 한다. 알제리는 개개인의 능력도 뛰어나 속도에서 밀리면 위험하다.

알제리는 벨기에와의 경기에서 초반 밀리지 않는 모습이었다. 오히려 선제골을 기록하며 벨기에를 위협했다. 뒷심 부족으로 패했지만, 가능성을 볼 수 있는 한 판이었다. 알제리 공격의 핵인 소피앙 페굴리는 여전히 위협적인 존재다. 한국은 측면에서 페굴리를 잘 막을 수 있느냐가 관건이다. 특히 알제리는 한국전에서 4-3-3의 공격적인 전술을 들고 나올 가능성이 크다. 벨기에전과는 달리 강력한 공격을 앞세워 한국의 골문을 노릴 것으로 보인다. /rumi@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