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유혹' 박하선, 이정진에 "날 갖고 싶으냐" 도발


[OSEN=김윤지 기자] '유혹'의 박하선이 만취한 채 이정진을 불러냈다.

4일 방송된 SBS 월화드라마 '유혹'(극본 한지훈 연출 박영수) 7회에서는 석훈(권상우)와 세영(최지우)이 늦은 밤 함께 있단 사실에 분노한 홍주의 이야기가 펼쳐졌다.

이날 홍주는 속상한 마음에 함께 한 사진을 찢고 결혼반지를 뺐다. 하지만 새롭게 근무를 시작한 병원에서 근무태만을 지적 받는 등 그는 혼란스러워 했다.

결국 그는 민우(이정진)을 불러냈다. 만취한 상태의 홍주는 민우에게 "답답해서 미칠 것 같은데 말할 사람이 없다. 대나무 숲이 돼 준다고 하지 않았냐"며 그와 함께 술잔을 기울였다.

이내 홍주는 "남편과는 별거 중이다. 남편에게 여자가 생겼다. 아니, 생기고 있는 중이다. 몸은 떠났고, 마음도 떠난 중이다"라고 말했다. 이어 민우에게 "나랑 자고 싶냐. 자든 안자든 나를 사흘 동안 갖고 싶으면 얼마나 줄 수 있느냐. 10억 가능하냐"고 도발적인 질문을 던졌다.

'유혹'은 진정한 사랑의 의미를 찾아가는 네 남녀의 멜로 드라마다. 최지우 권상우 박하선 이정진 등이 출연한다. 매주 월, 화요일 밤 10시 방송된다.

jay@osen.co.kr
<사진> '유혹' 방송화면 캡처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