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박민영, '힐러' 여주인공..지창욱-유지태와 호흡


[OSEN=윤가이 기자] 배우 박민영이 KBS 2TV 새 월화드라마 ‘힐러(가제)’의 출연을 확정했다.
박민영은 오는 12월에 방영 예정인 KBS 2TV 새 월화드라마 ‘힐러(극본 송지나, 연출 이정섭, 제작 김종학프로덕션)’에서 씩씩하다 못해 똘기충만한 인터넷 신문사 기자 채영신 역으로 분해 앞서 출연을 확정 지은 유지태, 지창욱과 함께 호흡을 맞출 예정이다.
박민영이 연기할 채영신은 어린시절 파양의 아픔을 가지고 있는 영세 인터넷 신문사의 연예기자로, ‘유명하고 훌륭한 전설적인 여기자 오리아나 팔라치’처럼 진짜 기자가 되기를 꿈꾸는 인물이다.
관계자는 “박민영이 전작이 끝난지 얼마 지나지 않은 상태임에도, 대본을 읽은 즉시 출연을 결정했다. 어느 때보다 자연스럽고 사랑스러운 배우 박민영의 모습을 기대해 달라”고 전했다.
‘힐러’는 최첨단 장비로 무장한 22세기형 심부름꾼 서정후(코드명 ‘힐러’, 지창욱 분)와 마음은 A급 기자이지만 늘 B급 취급을 받는 똘끼 충만 인터넷기자 채영신(박민영 분), 그리고 미스터리 비밀을 간직한 스타기자인 김문호(유지태 분)가 서로 엮이게 되면서, 과거와 현재의 진실을 파헤치게 되는 열혈로맨스 드라마다.

한편, 유지태의 6년만의 브라운관 복귀작으로 알려지며 큰 화제를 모았던 ‘힐러(가제)’는 지창욱의 출연 확정 소식과 더불어 '여명의 눈동자', '모래시계', '카이스트', '대망', '태왕사신기' 등을 집필한 송지나 작가와 '쾌도 홍길동', '제빵왕 김탁구', '영광의 재인' 등의 작품을 통해 안정적인 연출력을 보여준 이정섭 PD의 만남과 ‘추적자’, ‘너의 목소리가 들려’, ‘빅맨’ 등을 완성도 있게 만들어 낸 ㈜김종학프로덕션의 제작이 더해져 벌써부터 드라마에 대한 높은 기대감을 모으고 있다. '트로트의 연인' 후속작인 ‘칸타빌레 로망스’에 이어 12월초 방송 예정이다.
issue@osen.co.kr
<사진> 김종학 프로덕션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고원희 "항공사 전속 모델..진짜 승무원으로 오해도 받아" 단아한 미소와 청순한 미모. 이 때문일까. 고원희는 지난 2011년부터 지금까지...

인기쇼핑뉴스
  • [Oh!파라치]...

    안젤리나 졸리가 디즈니랜드에 떴다. 스플래시뉴스는...

  • [Oh!llywood]...

    마돈나가 아프리카 말라위에 어린이 병원을 열었다.12일(현지시각) CNN...

  • [Oh!llywood]...

    OSEN=최나영 기자] 미국드라마 '24'의 잭 바우어 캐릭터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