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박신혜, '피노키오' 여주인공 확정..사회부 기자 변신





[OSEN=윤가이 기자] 배우 박신혜가 11월 방송 예정인 SBS 수목 미니시리즈 ‘피노키오’의 히로인으로 돌아온다.

박신혜 소속사 S.A.L.T. 엔터테인먼트는 4일, 박신혜가 SBS ‘피노키오’의 여주인공 ‘최인하‘ 역으로 출연을 확정했다고 전했다.

'너의 목소리가 들려' 박혜련 작가와 조수원 PD의 재회로 화제를 모은 '피노키오'는 치열한 세상 속으로 뛰어든 20대 사회부 수습기자들의 성장기를 다룬다. 박신혜는 거짓말을 하면 딸꾹질을 하는 피노키오 증후군이 있어 사회부 기자를 직업으로 택하게 되는 여주인공 ‘인하’로 분한다.

'피노키오' 제작사 iHQ 측은 기획안이 나온 직후부터 '인하' 역에 박신혜만을 염두에 두고 열띤 러브콜을 보냈다고.

‘상속자들’과 ‘상의원’에 이은 차기작을 신중하게 검토해 온 박신혜 측은 사회부에 첫발을 디딘 20대 청춘들의 사랑과 좌절, 그리고 성장해가는 모습을 치열하게 그릴 ‘피노키오’가 시청자들과 함께 공감할 수 있는 매력적인 작품이라고 생각해 출연을 결심하게 됐다고 전했다.

또한 극중 인하의 솔직하고 당당한 모습을 닮고 싶어 ‘피노키오’에 더욱 끌렸다고. ‘천국의 계단’으로 데뷔, 아역시절부터 쌓아 올린 탄탄한 연기력과 생동감 넘치는 이미지로 자신만의 영역을 구축해 온 박신혜는 현실과 맞서는 사회부 기자 ‘인하’로 분해 또 다른 박신혜를 선보인다는 각오다.

여주인공으로 박신혜를 확정한 ‘피노키오’는 ‘내겐 너무 사랑스러운 그녀‘ 후속으로 오는 11월 첫 방송된다. 

issue@osen.co.kr
<사진> S.A.L.T 엔터테인먼트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