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무도' 유재석, 400회보다 강렬한 방송사고 사과..'태양 변신'



[OSEN=황미현 기자] 유재석이 지난 방송에서 있었던 '무한도전' 방송 사고에 대해 독특한 사과를 했다. 가수 태양으로 변신한 것.

18일 오후 6시 20분 방송된 MBC '무한도전' 말미에는 유재석이 지난주 있었던 방송 사고에 사과하는 뮤직비디오가 담겼다.

유재석은 목에 타투를 하고 상의 탈의를 연상케 하는 의상으로 파격적인 비주얼을 선보였다. 유재석은 태양의 곡 '눈 코 입'을 방송사고에 관한 내용으로 개사해 열창했다.

유재석은 "미안해 미안해. 방송사고 잖아. 정신 차려야해. 400회 잖아. 실수한 건 모두다 잊어줘. 우리 정신 차릴게. 다 좋은 방송을 향한 욕심이 집착이 되어 사고 쳤고, 혹시 이런 나 때문에 깜놀했니. 아무 질책 없는 너" 등의 가사로 진심을 담아 노래했다.

유재석은 방송 사고에 대한 제작진과 멤버들의 미안한 마음을 함축적으로 담은 무대로, 시청자들에게 '무한도전'다운 사과를 해 웃음을 자아냈다. 

앞서 '무한도전'은 지난 방송분에서 음향이 나오지 않고 교차 편집 되는 등 방송 사고를 낸 바 있다.

한편 이날 '무한도전'은 400회를 맞아 서로를 알아보는 퀴즈를 풀어보는 시간과 둘씩 짝을 지어 24시간 동안 함께 있는 의미있는 시간을 가졌다.

goodhmh@osen.co.kr
<사진> 무한도전 캡처.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