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오연서, 관능적 여인으로 변신 ‘화끈 등노출’




[OSEN=강서정 기자] 배우 오연서가 관능적인 여인으로 변신했다.

오연서는 최근 패션매거진 얼루어 코리아 11월호 화보촬영을 했다. 오연서는 강렬한 립메이크업을 하고 화끈하게 등을 노출해 섹시한 매력을 발산했다.

청초한 피부와 붉은 입술이 돋보이는 ‘오리엔탈 무드’의 화보에서 오연서는 큰 키와 볼륨 있는 몸매로 실크 가운과 레이스 드레스를 완벽하게 소화하며 고혹적이고 관능적인 여인으로 완벽하게 변신했다.



이날 화보를 촬영한 사진가 조선희와는 12년 전 걸그룹 러브로 데뷔할 당시 앨범 재킷 사진을 촬영했던 인연이 있어 눈길을 끌었다.

또한 인터뷰에서 드라마 ‘왔다! 장보리’ 촬영 후 잠시 휴식을 취하고 있는 오연서는 “영화 ‘도둑들’이나 ‘관상’처럼 다양한 인물의 개성이 돋보이는 영화에 출연하고 싶다”고 전했다.

kangsj@osen.co.kr

<사진> 얼루어 코리아 제공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SEN 주요뉴스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