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라스' 송가연 "성형? 코뼈만 세 번 부러져..불가능하다"



[OSEN=정유진 기자] 송가연이 성형설에 대해 불가능한 사실을 알렸다.

송가연은 5일 오후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황금어장-라디오스타'(이하 '라디오스타')에서 부상을 많이 당한다며 "코도 세 번 나갔다. 성형을 안 했는데 사람들이 성형이라고 오해한다. 성형을 할 수 없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부상에 대한 부담감을 묻는 질문에 대해 "고등학교 때 경호학과를 다녔음에도 불구 격투기 하는 애가 나밖에 없었다. 경기에 나갔다 코뼈가 부러져서 오면 친구들이 '가연이 누가 데려가냐. 답없다'고 하더라"며 "친구들이 격투기 선수가 됐다고 기사가 떴을 때 진짜 좋아했다"고 말했다.

한편 이날 '라디오스타'는 '땀 흘리는 여자' 특집으로 댄스스포츠선수 박지은, 전직 국가대표 리듬체조 선수 신수지, 이종격투기 선수 송가연, 인천아시안게임 우슈 동메달리스트 서희주가 출연했다.

eujenej@osen.co.kr

<사진> '라디오스타' 방송화면 캡처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