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세계 제패' 리틀 대표팀, '2014 넷마블 마구마구' 일구대상 선정




[OSEN=손찬익 기자] 한국 프로야구 OB회인 사단법인 일구회(회장 이재환)는 '2014 넷마블 마구마구 일구상' 수상자 선정위원회를 개최해 10개 부문의 수상자를 선정했다.
 
영예의 일구대상 수상자는 지난 8월 미국 윌리엄스포트에서 개최된 '리틀야구 월드시리즈대회'에 참가, 29년만에 우승의 쾌거를 이룬 리틀야구 국가대표팀이 선정됐다. 리틀 야구팀의 선정은 전국에 리틀 전용 야구장이 한곳 밖에 없는 열악한 환경과 여건에서도 포기하지 않고 구슬땀을 흘린 열정과 2008 베이징 올림픽 금메달, 2009 WBC 준우승에 이은 우승의 의미를 높이 평가했다.

마구마구 최고 타자상과 마구마구 최고 투수상에는 프로야구 33년만에 200안타 이상을 기록한 서건창이 팀 선배인 박병호와 치열한 경합 끝에 결정됐 16승을 기록하며 올해 메이저리그에 도전하는 KIA 양현종이 최고투수의 수상자로 선정됐다.
  
신인상에는 NC를 포스트시즌에 견인하며 상대팀을 괴롭힌 박민우가 의지 노력상에는 입단 9년 만에 팀의 중심타자로 성장하며 시즌 중반까지 4할 이상을 기록한 SK 이재원, 프로 지도자상에는 4년 연속 통합 우승한 삼성 류중일 감독에게 돌아갔다.   



프런트상에는 창단 7년만에 팀을 한국시리즈에 진출시키며 팬들을 놀라게 만든 넥센히어로즈, 아마 지도자상에는 아시아 청소년 대회를 5년만에 우승시키고 12년동안 후진을 양성한 마산고 이효근 감독이 수상자로, 심판상에는 포청천 이미지의 상징이자 경력 18년의 박기택 KBO 심판위원이 낙점됐다.

특별 공로상에는 일본 프로야구 외국인 최다 세이브의 기록을 경신하며 1점대 방어율을 기록한 오승환이 공로를 인정받아 수상자로 선정됐다.

'2014 CJ 마구마구 일구상' 시상식은 내달 8일 오전 11시부터 서울 리베라호텔 3층 베르사이유 홀에서 진행되며 IB 스포츠 채널을 통해 전국에 생중계된다.


what@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SEN 주요뉴스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