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여우주연상' 천우희, "유명하지 않은 제가.."폭풍눈물 [35회 청룡영화상]



[OSEN=최나영 기자] 배우 천우희가 여우주연상 수상의 영광을 안았다.

천우희는 17일 오후 서울 세종문화회관 대극장에서 MC 김혜수, 유준상의 사회로 열린 제35회 청룡영화제 시상식에서 영화 '한공주'(이수진 감독)로 여우주연상 트로피를 차지했다.

앞서 천우희는 제 34회 영평상과 '2014 여성영화인축제'를 주관하는 사단법인 여성영화인모임 후보선정위원회가 뽑은 연기상 수상자로 이름을 올렸다. 청룡까지 접수해 3관왕에 올랐다. 단연 올해 가장 빛난 여배우로 평가받을 만 하다.

천우희는 호명을 받자 어안이 벙벙한 표정을 지어 눈길을 끌었다. 이어 무대에 오른 후 "다들 수상소감을 준비하라고 했는데.."라며 펑펑 눈물을 쏟았다.

그는 "이렇게 작은 영화에 유명하지 않은 제가 이렇게 큰 상을 받다니.."라며 "이 상은 앞으로 절대 포기하지 말라는 뜻으로 받겠다. 자신감 갖고 열심히 배우 생활하겠다. 앞으로 독립영화에 대한 관심과 가능성도 더 열리길 바란다. 열심히하는 좋은 배우가 되겠다"라며 감격스러워 했다.

한편 천우희는 이번 여우주연상을 놓고 '공범'의 손예진. '수상한 그녀'의 심은경, '우아한 거짓말'의 김희애, '집으로 가는 길'의 전도연 등과 함께 경쟁을 펼쳤다.

nyc@osen.co.kr
<사진> '청룡영화제 시상식' 방송 캡처.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