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엘튼 존, 동성연인과 21년 열애 끝 영국서 결혼


[OSEN=김경주 기자] 유명 팝가수 엘튼 존이 21년 간의 열애 끝에 동성 연인과 결혼식을 올릴 예정인 것으로 전해졌다.

미국 연예매체 US위클리는 지난 17일(현지시각), "엘튼 존이 동성 연인 데이비드 퍼니시와 이번주 영국에서 결혼식을 올린다"라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지난 1993년 처음 만나 연인 사이로 발전, 21년간 만남을 이어온 엘튼 존과 퍼니시는 동성 결혼이 합법화된 영국에서 이번주 결혼식을 올릴 예정이다.

앞서 두 사람은 지난 2005년, 동성 커플을 위한 법적 지위인 '동반자 관계' 제도에 등록한 바 있으며 지난 2010년 대리모를 통해 아들 재커리 잭슨 레본 퍼니쉬-존을, 2011년 둘째 아들 엘리야를 얻기도 했다.

trio88@osen.co.kr

<사진> 영화 '앨리의 사랑 만들기' 스틸.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SEN 주요뉴스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