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1대100' 임형준 "어머니가 성 정체성 의심하셨다"




[OSEN=정준화 기자]배우 임형준이 "어머니가 나의 성정체성을 의심하신 적이 있다"고 밝혔다. 

임형준은 20일 오후 8시 55분 방송된 KBS 2TV '1대 100'에 출연해 퀴즈를 풀어나갔다.


이날 임형준은 "남자 형제만 있다보니 어머니랑 잘 이야기를 안 했다. 그래서 잘 모르셨다"고 말했다.


이어 "저에게 진지하게 이야기하신 적이 있다. '여자를 봐도 두근거리거나 손을 잡고 싶은 생각이 없느냐'고 물으셨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지금은 결혼을 해서 괜찮다"고 덧붙였다.


한편 이날 '1대 100'에는 임형준이 출연해 프로그램을 꾸몄다. 

joonamana@osen.co.kr


<사진> KBS 제공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