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홀로그램’ 정용화·박신혜 티격태격, “늙었다” vs “살빠졌다”



[OSEN=표재민 기자] 배우 박신혜가 절친한 정용화에게 늙었다고 농담했다. 이에 정용화는 살 빠졌다고 응수했다.

박신혜는 22일 첫 방송된 엠넷 리얼리티 프로그램 ‘홀로그램’에서 정용화의 초대에 SBS ‘피노키오’ 밤샘 촬영을 마치고 한걸음에 달려왔다.

그는 피곤한 상태에도 꽃다발을 사들고 찾았다. 두 사람은 절친답게 친밀한 사이임을 드러낸 후 서로에게 돌직구를 날렸다. 박신혜는 “용화야 너 못 본 사이에 늙었다”라고 했다. 정용화는 당황했지만 박신혜는 해맑게 웃었다.

박신혜는 촬영 때문에 금방 나가면서 정용화에게 인사를 해야 했다. 정용화는 “신혜야 근데 너 살 많이 빠졌다”라고 복수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이 프로그램은 세상 어디에도 없는 '1인 미디어 콘텐츠'를 통해 아이돌 최고의 '소통왕'을 노리는 정용화의 치열한 몸부림, 철저히 '홀로' 만드는 '프로그램' 제작일지를 담는 4부작 리얼리티 프로그램이다.

jmpyo@osen.co.kr

<사진> ‘홀로그램’ 방송화면 캡처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