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빛나거나' 오연서, 장혁과 나눈 사랑의 징표 확인..'눈물'



[OSEN=황미현 기자] 오연서가 장혁과 나눈 사랑의 징표를 확인하고 눈물을 머금었다.

27일 오후 10시 방송된 MBC '빛나거나 미치거나'에는 신율(오연서 분)이 왕소(장혁 분)이 몸에 지니고 있던 사랑의 징표를 확인하는 모습이 담겼다.

이날 신율은 왕소가 자신을 기억하지 못한다는 사실에 서운함을 느꼈다. 그러나 왕소가 지니고 있던 사랑의 징표를 확인 "나를 아직 잊지 않은 거였어"라며 눈물을 머금었다.

더불어 왕소는 자신이 비밀리에 계획 중인 사안이 신율이 있는 청해상단과 연관이 있다는 것을 알고 신율을 찾았다. 이에 왕소는 앞서 신율과 "다신 보지 말자"며 큰 소리를 냈던 터라 일부러 취한 척 신율을 찾았다. 왕소는 "나를 사거라"라며 신율에게 "상단에서 일을 하게 해달라"고 앙탈을 부렸다.

어이가 없던 신율은 "이번엔 또 뭐요"라며 투닥거리는 '케미'를 선보였는데, 자신을 잊지 않았다는 사실을 안 신율과 왕소가 향후 더욱 친밀해질 것으로 보인다.

한편 '빛나거나 미치거나'는 고려시대 저주받은 황자와 버려진 공주가 궁궐 안에서 펼치는 로맨스를 담은 드라마다.

goodhmh@osen.co.kr
<사진> 빛나거나 미치거나 캡처.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