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이태임, 촬영장마다 행패? 무슨 문제 있나



[OSEN=표재민 기자] 배우 이태임이 ‘띠동갑내기 과외하기’와 ‘내 마음 반짝반짝’ 촬영장에서 욕설을 하거나 제작진에게 예의 없는 행동을 했다는 보도가 나오면서 위기에 몰렸다.

3일 복수의 방송 관계자에 따르면 이태임은 MBC 예능프로그램 ‘띠동갑내기 과외하기’ 촬영장에서 물에 빠진 자신을 걱정하는 예원에게 욕설을 한 것으로 전해졌다. 예원은 이유 없는 이태임의 분노 섞인 욕설에 크게 당황했다는 후문이다.

‘띠동갑내기 과외하기’ 뿐만 아니라 현재 고정 출연 중인 SBS 주말드라마 ‘내 마음 반짝반짝’에서도 문제를 일으켰다는 후문. 이태임은 연기 관련 논의를 하던 중 제작진에게 불만을 표시한 것으로 전해졌다.

관계자에 따르면 이 같은 논의는 보통의 드라마 제작 과정에서 자연스럽게 있는 일반적인 과정이었다. 이태임의 돌발 행동에 현장 제작진이 크게 당황했다고, 이 사건으로 인해 촬영이 지연된 것으로 알려졌다. 이태임은 3일 오전 촬영장에 복귀했다.

더불어 이태임이 이 같은 문제를 일으킨 것은 이번이 처음이 아니라는 말도 있다. 한 방송 관계자는 “이태임 씨가 과거 다른 예능프로그램 촬영장에서도 갑자기 제작진이나 출연자에게 안하무인 행동을 한 적이 있다”고 귀띔했다.

한편 양 방송사는 이태임이 문제를 일으켰다는 보도에 대해 사실무근이라는 입장이다. MBC는 3일 오후 OSEN에 “이태임의 하차는 건강상의 이유 때문이다. 이외에 더는 할 말이 없다”라고 밝혔다. SBS 역시 불화는 없고 이태임의 촬영이 지연된 것은 건강상의 이유라고 해명했다. 현재 이태임의 소속사는 언론과의 접촉을 끊고 연락두절인 상태다.

jmpyo@osen.co.kr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