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여왕의 꽃’ 윤박·고우리, 영혼없이 교제시작..이성경 어쩌나



[OSEN=표재민 기자] ‘여왕의 꽃’ 윤박과 고우리가 서로에게 마음이 없는 영혼 없는 교제를 시작했다.

22일 방송된 MBC 주말드라마 ‘여왕의 꽃’ 4회는 박재준(윤박 분)과 서유라(고우리 분)가 집안에서 부채질하는 정혼을 서두르는 이야기가 그려졌다.

두 사람은 서로에게 감정이 없지만 데이트를 했다. 특히 유라는 재준에게 잘 보이기 위해 미술에 대해 아는 척을 하고 술을 못 마신다고 거짓말을 했다. 재준은 그런 유라에게 친절하게 응대하면서도 감정을 드러내진 않았다.

특히 유라가 “우리 정식으로 사귀는 것 맞죠?”라고 묻자 재준은 “그래야겠죠?”라며 두 사람이 정식으로 교제하는 사이임을 명확히 했다. 앞서 재준은 강이솔(이성경 분)이 유라인 줄 알고 마음을 빼앗긴 바 있다.

‘여왕의 꽃’은 어렸을 때 보호받지 못하고, 커서는 사랑에 배신당한 까닭에 사람을 믿지 못하고 남을 짓밟으면서라도 성공하는 것이 행복이라고 믿는 한 여자가 그가 버린 딸과 재회하게 되면서 벌어지는 강렬한 일을 담는다.

jmpyo@osen.co.kr

<사진> ‘여왕의 꽃’ 방송화면 캡처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