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착않여' 도지원, 이순재 알아봤다..DNA 검사 의뢰





[OSEN=이지영 기자] 도지원이 이순재를 알아봤다.


1일 방송된 KBS '착하지 않은 여자들'에서는 철희를 만난 현정(도지원)의 모습이 그려졌다. 현정은 철희(이순재)와 방송국에서 우연히 만나고, 철희의 제스처에서 아버지를 느낀다. 현정은 "기분이 이상하다. 아버지가 살아 계셨으면 저런 모습일 것 같다"고 말한다.


이후 충걸(최정우)로 부터 철희가 과거 기억이 없다는 이야기를 듣는다. 현정은 두번째 만남에서 철희가 어릴 때 자신들이 키우던 강아지 이름을 무심히 내뱉는 것을 보고, 순옥(김혜자)이 만든 동치미 냉면을 철희에게 갖다 준다.


철희는 그 냉면을 먹고 "그래 이 밋이다"고 예전에 맛보던 거와 똑같다고 말했다. 이에 현정은 철희의 머리카락을 뽑아 DNA 검사를 맡겼다.


'착하지 않은 여자들'은 3대에 걸친 착하지 않은 여자들이 휘청이는 인생을 버티면서 겪는 사랑과 성공, 행복 찾기를 담은 드라마다.


bonbon@osen.co.kr


<사진> '착하지 않은 여자들' 캡처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