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오마이걸 "팀명, 퍼즐·이름 모를 소녀 등 될 뻔.."


[OSEN=정준화 기자] 신예 걸그룹 오마이걸이 "퍼즐, 이름 모를 소녀, 마시멜로우 등이 팀명 후보에 올랐었다"고 말했다.

오마이걸 멤버들은 은 20일 서울 광진구 악스홀에서 데뷔 앨범  ‘오 마이 걸(OH MY GIRL)’ 발매를 기념하는 쇼케이스에서 이 같이 밝혔다.

이날 멤버 효정은 "많은 분들에게 마이 걸로 남고 싶다는 의미가 담겨있다. 사랑받을 수 있도록 노력할테니 지켜봐달라"고 말했다.

이어 팀명에 대한 질문이 나오자 "멤버들에게 팀 이름 생각해오라고 했었다. 퍼즐, 마시멜로우, 이름 모를 소녀 등이 나왔었다"고 답했다.

그러면서 "좀 더 사랑스러운 이름이 없나 생각했는데, 들어보니 사랑스러운 거 같았다"고 덧붙였다.

오마이걸(비니, 미미, 아린, 승희, 지호, 효정, 유아, 진이 )은 이날 정오 첫 데뷔 앨범 '오 마이 걸'을 발매했다. 앨범에는 8명 멤버들의 다양한 매력을 물씬 느낄 수 있는 총 4곡이 수록됐다. 

타이틀곡 ‘큐피드’는 세계적인 팝스타 저스틴 비버의 프로듀서로 유명한 신혁 프로듀서와 그의 작곡팀인 Joombas Music Factory의 곡으로 국내 최고 히트 작사가인 김이나가 작사한 노래. 곡 도입부부터 귀를 사로잡는 메인 테마에 멤버들의 매력적인 보컬과 어우러져 오마이걸의 에너지를 느낄 수 있는 곡.

이미 가요계에서는 B1A4이후 4년 만에 처음으로 선보이는 WM엔터테인먼트의 신예 걸그룹과 국내외 히트 작곡진들이 모여 만들어 낼 시너지에 남다른 기대감이 모아지는 상황.

한편 오마이걸은 본격적인 방송활동에 박차를 가할 예정이다.

joonamana@osen.co.kr

<사진> 정송이 기자 ouxou@osen.co.kr 

<--script type="text/javascript" src="//js2.keywordsconnect.com/inspace_osen.js">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