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온주완, ‘착않여’ 후속 드라마 ‘복면검사’ 하차




[OSEN=권지영 기자] 배우 온주완이 KBS 2TV 새 수목드라마 '복면검사'에서 하차했다.

‘복면검사’ 측은 30일 오전 OSEN에 “온주완이 ‘복면검사’에서 하차했다”고 전했다. 이는 건강상의 이유로 알려졌다.

'복면검사'는 검사라는 신분으로도 해결할 수 없는 일을 주먹으로 해결하는 남자의 이야기를 담을 예정. 김선아, 주상욱, 전광렬, 황선희, 이기영, 정애리, 이문식 등이 출연한다.

온주완은 극중 검사들 모임인 정검회의 핵심 멤버 '강현웅' 역에 캐스팅돼 대본 리딩에도 참여했지만, 최종 하차를 결정했다.

'복면검사'는 '착하지 않은 여자들' 후속으로 5월 중 방송된다.

jykwon@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