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프로듀사’ 신동엽, 김수현에 “예능국 여자 PD, 세다” 셀프디스?




[OSEN=권지영 기자] 신동엽이 예능국의 여자PD와 만나지 말라는 조언으로 깨알 웃음을 자아냈다.

22일 방송된 KBS 2TV 예능드라마 ‘프로듀사’ 3회에서는 회사에 가기 싫다는 고민으로 토크쇼 ‘안녕하세요’에 출연한 백승찬(김수현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는 승찬의 꿈.

MC 신동엽은 “독특한 게, 고민의 주인공이 KBS 예능국 신입PD”라고 물었고 승찬은 “좋아하는 누나가 KBS PD라서 예능국에 입사한 거다. 그런데 입사를 하고 보니까, 그분은 이미 사귀고 있는 남자가 있다”고 말했다.

신동엽은 “다른 여자 찾아라. 뭐하러 여자 PD를, 하필 예능국 여자 PD를 만나냐. 예능국 여자 PD는 세다”고 말해 실제 예능국 PD와 결혼한 본인의 상황을 떠올리게 해 웃음을 안겼다.

또 승찬은 라준모(차태현 분)와 탁예진(공효진 분)이 객석에 등장해 “너 내 눈에 띄지 말랬지”라고 살벌하게 이야기 하는 모습에 화들짝 놀라 꿈에서 깼다.

KBS 예능국이 그 동안의 제작 노하우를 집약해 야심차게 선보이는 ‘프로듀사’(극본 박지은 연출 표민수, 서수민)는 야근은 일상, 밤샘은 옵션, 눈치와 체력으로 무장한 KBS 예능국 고스펙 허당들의 순도 100% 리얼 예능드라마다.

jykwon@osen.co.kr
<사진>'프로듀사' 방송화면 캡처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