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프로듀사’ 김수현, 아이유 보다 카메라..아이유 ‘황당’




[OSEN=권지영 기자] 김수현이 아이유를 황당하게 했다.

29일 방송된 KBS 2TV 예능드라마 ‘프로듀사’ 5회에서는 승찬(김수현 분)에게 반한 신디(아이유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들은 ‘1박2일’ 촬영 중 낙오됐고, 오는 길에 비를 맞앗다. 승찬은 신디에게 우산을 씌워줘 신디를 ‘심쿵’하게 만들었지만, 곧 카메라를 들고 있는 VJ에게 향해 신디를 황당하게 했다. 

승찬은 인터뷰에서 어떤 기준으로 우산을 씌웠냐는 말에 “습기. 누가 더 습기에 약한가. 아무래도 카메라가 더 약하니까 순간적인 판단이었다”라고 말했고 “신디 씨가 삐치지 않았을까”라는 말에 아무런 답을 하지 못했다.

준모(차태현 분)는 비가 오는 상황에서 야외취침을 준비하고 있다는 승찬 쪽 상황을 보고 받고 감동 받았다.

승찬은 신디가 홀로 있는 상황에서도 저녁 복불복까지 진행해 신디를 힘들게 했다.

KBS 예능국이 그 동안의 제작 노하우를 집약해 야심차게 선보이는 ‘프로듀사’(극본 박지은 연출 표민수, 서수민)는 야근은 일상, 밤샘은 옵션, 눈치와 체력으로 무장한 KBS 예능국 고스펙 허당들의 순도 100% 리얼 예능드라마다.

jykwon@osen.co.kr
<사진>‘프로듀사’ 방송화면 캡처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