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연평해전' 이현우 "연평해전 당시 희생된 대원분들에 감사-죄송"





[OSEN=김경주 기자] 배우 이현우가 영화를 본 소감으로 연평해전 당시 희생된 대원분들에게 감사드리고 죄송하다고 밝혔다.

이현우는 1일 오후 서울 왕십리 CGV에서 열린 영화 '연평해전' 언론시사회 및 기자간담회에서 "감사드리고 죄송한 마음이 든다"고 말했다.

그는 이날 "연평해전 당시 배에 계셨던 대원분들, 그리고 희생된 6명의 용사분들께 감사드리고 죄송스러운 마음을 가질 수 있는 영화인 것 같고 오히려 되게 소소하게 편안하게 즐기실 수 있는 따뜻한 휴먼 드라마이기도 하니까 편안하게 오셨으면 한다"고 전했다.

이현우는 극 중 참수리 357호 의무병 박동혁 상병 역을 맡아 열연을 펼쳤다.

한편 '연평해전'은 2002년 6월, 대한민국이 월드컵의 함성으로 가득했던 그날, 대한민국을 지키기 위해 목숨을 걸고 싸웠던 사람들과 그들의 동료, 연인, 가족의 이야기를 그린 작품으로 오는 10일 개봉 예정이다.

trio88@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