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김희정, 김순옥 신작 ‘내딸 금사월’ 합류



[OSEN=표재민 기자] 배우 김희정이 MBC 새 주말드라마 '내 딸 금사월' 에 합류한다.

27일 소속사 원앤원스타즈에 따르면 김희정은 이 드라마에 합류, ‘왔다 장보리’ 제작진인 김순옥 작가, 백호민 PD와 호흡을 맞춘다.

‘내 딸 금사월’은 백진희가 주인공으로 캐스팅된 가운데 전인화, 손창민, 도지원, 갈소원이 합류했다. 이 가운데 김희정까지 함께 하며 ‘황금 라인업’을 완성했다.

‘내 딸 금사월’은 '인간 삶의 보금자리인 집에 대한 이야기, 주인공 금사월이 복수와 증오로 완전히 해체된 가정 위에 새롭게 꿈의 집을 짓는 드라마다. 방송은 ‘여왕의 꽃’ 후속으로 오는 9월 첫 방송된다. / jmpyo@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