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투비컨티뉴드’, 신예 아스트로 매력 궁금해? 샤방샤방 웹드 온다 [종합]


[OSEN=표재민 기자] 신예 아스트로의 매력을 한 번에 볼 수 있는 웹드라마가 찾아온다. 바로 ‘투비컨티뉴드’가 주인공이다. 

MBC에브리원 드라마 ‘투비컨티뉴드’ 제작발표회가 18일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동 여의도CGV에서 아스트로, 배우 서강준과 김새론, 헬로비너스 여름 등 출연진이 함께 한 가운데 열렸다.
 
이 드라마는 6명의 남자 아이돌이 가수 데뷔 첫 무대를 하루 앞둔 어느 날 갑자기 과거로 가면서 벌어지는 좌충우돌 뮤직 드라마다. 아직 정식 데뷔를 하지 않았지만 벌써부터 많은 팬을 거느리고 있는 아스트로의 매력을 발견할 수 있는 구성이다. 아스트로는 이날 제작발표회에서 떨리는 소감을 전했다.
 
윤산하는 “처음인만큼 더 열심히 했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라키도 “처음인만큼 예쁘게 봐달라”라고 당부했다. 진진도 “처음이어서 다들 긴장했다. 열심히 하겠다”라고 말했다.

MJ는 “우리 드라마를 보면 6명의 매력을 느낄 수 있다”라고 말했으며, 문빈은 “이런 자리가 처음이라 엄청 떨리고 긴장된다. 열심히 하겠다”라고 각오를 불태웠다.

차은우는 “긴장되고 떨린다. 잘 부탁드린다”라고 당부했다. 이 드라마에는 아스트로의 소속사인 판타지오 배우들이 총출동한다. 후배들을 지원사격하는 셈.
 
서강준은 “우리도 웹드라마로 데뷔했다. 그래서 이번에 카메오 출연을 했다”라고 서프라이즈 멤버로서 웹드라마 데뷔를 한 지난 해 일을 떠올렸다. 이어 그는 “이 친구들을 도와줄 수 있어서 뿌듯했다. 선배님들이 도와준 만큼 나도 이 친구들을 도와줄 수 있어서 좋다”라고 말했다.

꽃미모에 시크한 반전매력으로 여성들의 마음을 사로잡는 차은우를 비롯해 뛰어난 댄스실력에 매력적인 비주얼을 갖춘 문빈, 팀의 메인보컬이자 분위기 메이커 MJ, 춤이면 춤 랩이면 랩 다재다능한 라키, 아스트로의 리더이자 래퍼 진진, 2000년생 귀여운 막내이자 보컬 윤산하 등 각기 다른 매력을 뽐낸다.

서강준은 1, 2회에 김새론의 백수 오빠로 기존에 보여주지 않았던 과감히 망가지는 모습을 공개하며 기대감을 높였으며, 이외에도 정겨운, 이소연, 헬로비너스, 유일, 강태오, 강한나, 임현성, 데이브 등이 짧지만 강한 인상을 남긴다. 이 드라마는 18일 포털사이트 네이버를 통해 첫 공개되며, MBC에브리원은 매주 목요일 오후 7시에 방송된다. 배우 김새론과 판타지오의 새 아이돌그룹인 아스트로가 출연한다. / jmpyo@osen.co.kr
<사진> 민경훈 기자 rumi@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