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윤은혜, 감독으로 제20회 BIFF 찾는다..'다재다능'




[OSEN=김경주 기자] 배우 윤은혜가 감독으로 제20회 부산국제영화제를 찾을 예정이다.
제20회 부산국제영화제(BIFF) 측은 25일 오후 서울 종로구 코리아나호텔에서 공식 기자회견을 갖고 개폐막작과 함께 주요 초청 게스트를 소개했다.

이날 BIFF 측이 공개한 '와이드 앵글' 섹션 초청작에는 윤은혜가 연출한 작품이 포함돼 눈길을 끌었다. 윤은혜는 '와이드 앵글' 섹션 단편 쇼케이스에 연출작 '레드 아이'로 초청됐다.

앞서 윤은혜는 첫 단편 연출작으로 BIFF를 찾은 바 있어 또 한 번의 BIFF 행은 감독으로서의 윤은혜의 능력을 인정받는 계기가 될 것으로 보인다.

한편 제20회 BIFF는 오는 10월 1일부터 10일까지 부산 해운대와 영화의 전당 일대에서 개최된다. / trio88@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