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연금술사' 카라 허영지, 첫 연기도전 "너무 좋았다"




[OSEN=김보라 기자] 카라 허영지가 연기에 첫 도전한 소감과 각오를 전했다.


허영지는 1일 오후 서울 여의도CGV에서 열린 MBC에브리원 웹드라마 ‘연금술사’의 제작발표회에서 “첫 드라마 촬영이었는데 너무 좋은 배우들, 좋은 스태프가 함께 했다”며 “앞으로도 저희 모든 배우들의 행보를 지켜봐달라. 많은 사랑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허영지는 이 드라마에서 국문학과 신입생 오영지 역을 맡았다.


한편 ‘연금술사’는 연애가 걸림돌이 된 취업전선에서 연애금지를 외치는 대학동아리 연금술사 안에서 펼쳐지는 20대 청춘들의 이야기를 그린다. 네이버 TV캐스트를 통해 5일 오전 11시 첫 공개되며, MBC에브리원 채널에서 8일 오후 8시 40분 첫 방송한다./ purplish@osen.co.kr


[사진] 백승철 기자 baik@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