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슈퍼맨’ 삼둥이, 연극 도전..‘만데렐라’ 주연



[OSEN=표재민 기자] 삼둥이 대한-민국-만세가 연극에 도전한다. 특히 삼둥이는 연극 ‘만데렐라’의 주연을 맡아 처음으로 무대 연기에 도전하며 기대감을 상승시킨다.

오는 4일, KBS 2TV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이하 ‘슈퍼맨’) 98회는 ‘아빠 한 번 믿어봐’가 방송된다. 이중 삼둥이는 직업 체험장을 찾아 아빠의 직업인 배우에 도전할 예정이다. 특히 만어공주로 파격 변신을 선보인 바 있는 만세가 이번에는 만데렐라로 변신해 큰 웃음을 선사한다.

이날 만세는 양갈래 금발머리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수줍은 미소가 매력적인 만데렐라로 완벽 변신한 만세는 아빠 송일국을 능가하는 열연으로 포복절도할 웃음을 선사했다. 막이 오르자 집 안 구석구석을 쓸며 힘겹게 일하는 신데렐라에 빙의한 만세는 혼신의 빗자루 질을 선보여 송일국의 감탄을 자아냈다. 이어 밍요정의 도움으로 변신에 성공한 후 대한왕자와 무도회 댄스를 추는 장면까지 NG없는 디테일한 연기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한편, 고깔모자에 나비 날개를 달고 완벽한 요정으로 변신한 밍요정은 정작 무대에 나가야 할 타이밍을 제때 찾지 못해 웃음을 자아냈다. 그러나 침착하게 무대 뒤로 돌아왔다가 재 입장한 후 완벽한 대사까지 소화해 박수갈채를 받았다.

대한은 턱시도에 왕관까지 쓴 의젓한 대한 왕자로 변신해 소원성취를 했다. 만데렐라와 춤을 추는 장면에서는 멋진 춤 실력을 뽐내는가 하면, 만세의 손을 붙잡고 애절하게 “신데렐라 가지 마세요~”라는 대사를 치며 혼신의 연기를 선보여 송일국의 아빠미소를 자아내게 했다. KBS 2TV ‘슈퍼맨이 돌아왔다’는 오는 4일 오후 4시 50분에 방송된다. / jmpyo@osen.co.kr
[사진] KBS 제공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