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XIA준수 "공연 때마다 비 온다..이름 '비'로 바꿔야하나"



[OSEN=정준화 기자] XIA준수가 "공연마다 비가 온다"며 "이름을 '비'로 바꿔야하나 싶다"고 농담해 웃음을 자아냈다.

준수는 7일 서울 송파구 잠실 실내체육관에서 개최된 ‘2015 XIA 4th ASIA TOUR CONCERT IN SEOUL’ 공연에서 이같이 밝혔다.

이날 공연에서 준수는 공연장을 채운 팬들에게 "집에 돌아왔을 때 나를 맞아주는 가족 같다. 때로는 여동생, 누나, 엄마 같은 그런 느낌"이라고 인사했다.

이어 "이상하게도 오늘도 비가 왔다. 이 공연장에서 공연을 할 때마다 비가 오는 거 같다.이름 비로 바꿔야 하나.."라고 농담을 덧붙여 웃음을 자아냈다.

이번 공연에서 준수는 솔로 1, 2, 3집의 수록곡은 물론 최근 발표한 미니앨범 '꼭 어제'의 신곡 등 다채로운 무대들로 명품 라이브를 선보인다.

XIA준수의 서울 공연은 티켓 오픈 10분 만에 전석 매진을 기록, 팬들의 추가 티켓 요청 쇄도에 시야 제한석까지 오픈하며 여전히 대단한 ‘공연킹’ XIA의 인기를 입증한 바 있다.

한편, XIA준수는 지난 달 19일 새 앨범 ‘꼭 어제’를 발매했다. 그는 오는 8일에도 ‘2015 XIA 4th ASIA TOUR CONCERT IN SEOUL’을 한 차례 더 개최한다./joonamana@osen.co.kr 
[사진] 씨제스엔터테인먼트 제공.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