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그녀는예뻤다' 최시원, 신분 숨긴 채 세계여행 "어디 갈까?"



[OSEN=정유진 기자] '그녀는 예뻤다' 최시원이 신분을 숨긴 채 세계여행을 했다.

11일 오후 방송된 MBC 수목드라마 '그녀는 예뻤다' 최종회에서는 자신의 신분을 숨긴 채 세계여행을 이어가는 신혁(시원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모스트 식구들은 신혁을 그리워했다. 새로운 기자들은 "텐이 정말 여기에서 일을 했느냐"며 궁금해 하기도.


신혁은 해외를 떠돌며 긴 여행을 하고 있었다. 그는 혜진(황정음 분)이 선물해줬던 모자를 쓴 채 텐으로 글을 쓰고 있었다.


한편 '그녀는 예뻤다'는 주근깨 뽀글머리 역대급 폭탄녀로 역변한 혜진과 초절정 복권남으로 정변한 성준, 완벽한 듯 하지만 빈틈 많은 허당 섹시녀 하리, 베일에 가려진 넉살끝판 반전남 신혁, 네 남녀의 재기발랄 로맨틱 코미디다. '그녀는 예뻤다'의 후속으로는 '달콤살벌 패밀리'가 오는 18일 첫 방송될 예정이다. /eujenej@osen.co.kr


[사진] '그녀는 예뻤다' 방송화면 캡처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