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오마비' 소지섭, 첫 등장부터 상반신 노출..몸짱 헬스트레이너



[OSEN=선미경 기자] '오 마이 비너스' 소지섭이 첫 등장부터 탄탄한 상반신을 노출시켜 눈길을 끌었다.

16일 오후 첫 방송된 KBS 2TV 월화드라마 '오 마이 비너스'(극본 김은지, 연출 김형석 이나정)에서는 세계적으로 유명한 헬스트레이너 김영호(소지섭 분)의 모습이 공개됐다.

영호는 세계적인 트레이너로 소개됐다. 상반신 탈의를 하고 운동하는 모습으로 처음 등장한 소지섭은 단번에 시선을 사로잡았다. 탄탄한 상반신과 사연이 있는 듯한 비밀스런 표정이 궁금증을 자아냈다.

얼짱 여고생에서 몸꽝 변호사가 된 강주은(신민아 분)과 영호의 로맨스가 어떻게 전개될지 관심을 모은다.

'오마비'는 세계적으로 유명한 헬스트레이너인 남자와 '얼짱'에서 '몸꽝'이 돼버린 여자 변호사, 극과 극인 두 남녀가 만나 다이어트에 도전하면서 외면뿐만 아니라 내면까지 치유하는 내용을 담는다. /seon@osen.co.kr

[사진]KBS 2TV 방송화면 캡처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SEN 주요뉴스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