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달콤살벌' 문정희, 유선 제치고 영화 여주 발탁 "덜 못해서"

[OSEN=이지영 기자] 문정희가 유선을 제치고 영화 주인공에 발탁됐다.

23일 방송된 MBC '달콤살벌 패밀리'에서는 영화 촬영을 앞두고 배우 오디션이 펼쳐지는 모습이 담겼다. 마지막 여주인공 자리를 놓고 은옥(문정희)과 도경(유선)이 최종까지 올랐다.

두 사람은 마지막까지 막상막하였고, 결국 은옥이 발탁됐다. 심사위원은 "잘 해서가 아니라 덜 못해서 뽑힌 거다"고 말했다.

'달콤살벌 패밀리'는 집밖에선 폼 나는 조직 보스지만, 집안에서는 와이프 잔소리와 두 아이들 무시에 찬밥 신세인 가장이 가족을 지키기 위해 벌이는 처절한 사투를 그린 휴먼코미디로 매주 수목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 bonbon@osen.co.kr

[사진] '달콤살벌 패밀리' 캡처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