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사진]유재석-이광수,'런닝맨 파이팅!'


[OSEN=최규한 기자] 방송인 유재석과 이광수가 30일 오후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열린 '2015 SBS 연예대상' 시상식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가장 유력하게 거론되는 대상 후보는 '유느님' 유재석이다. 2010년 7월 11일 첫 방송을 시작, 벌써 햇수로 6년째 '일요일이 좋다-런닝맨'을 이끌고 있는 유재석은 새 예능인 '동상이몽, 괜찮아 괜찮아'까지 성공시키며 '국민MC'의 저력을 과시하고 있다.

유재석의 대항마로는 '달인' 김병만이 거론되고 있다. 김병만은 유재석과 마찬가지로 SBS에서 2개의 프로그램을 이끌고 있는데, 바로 '정글의 법칙'과 '주먹쥐고 소림사'다. 이 두 사람 외에도 '힐링캠프' '아빠를 부탁해'의 이경규, '스타킹' 강호동, '동상이몽' 김구라도 대상 후보에 이름을 올려 치열한 각축전을 벌일 것으로 예상된다.

'SBS 연예대상'은 오늘(30일) 장예원, 이경규, 전현무 사회로 오후 8시 55분부터 시작 될 예정이다. /dreamer@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