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사진]레드벨벳 조이,'싱그러운 미소'


[OSEN=박준형 기자] 14일 오후 서울 방이동 올림픽공원 체조경기장에서 열린 '제25회 하이원 서울가요대상(이하 서가대)'에서 걸그룹 레드벨벳이 레드카펫을 밟고 있다.

이날 시상식에는 방탄소년단, 엑소, 레드벨벳, 여자친구, 빅스, 윤미래, 세븐틴, EXID, 비투비 등 지난해 가요계를 접수한 가수들이 총출동한다.

다채로운 볼거리가 예고되는 상황이다. 오랜만에 무대를 마련한 이들, 특급 콜라보레이션을 준비한 이들, 색다른 편곡으로 눈과 귀를 사로잡을 가수들이 음악 팬들을 맞이할 태세를 마쳤다.

시상 부문은 대상을 비롯해 본상, 인기상, 신인상, 장르별 특별상, 한류특별상 등이다. 특히 인기상 부문에선 100% 사전투표 결과 김준수가 '꽃'으로 쟁쟁한 아이돌 후배 가수들을 누르고 1위를 차지해 눈길을 끌었다.

대상을 누가 받을 것인지가 관건이다. 지난해 5월부터 음원 차트를 씹어 먹은 빅뱅이 '서가대'마저 접수할지 팬들의 기대가 뜨겁다. 엑소 역시 유력 후보로 팬들의 응원을 한몸에 받고 있다.

전현무, 이하늬, EXID 하니가 MC 마이크를 잡는 '서가대'는 14일 오후 7시부터 KBS drama와 KBS W 등을 통해 생중계된다. 또 중국 최대 규모 온라인 동영상 사이트 '아이치이닷컴(www.iqiyi.com)'이 중국 내 인터넷 생중계를 진행한다. / soul1014@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SEN 주요뉴스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