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리멤버' 전광렬, 누명 못 벗고 결국 사망..유승호 눈물

[OSEN=박진영 기자] '리멤버' 전광렬이 결국 사망했다.

14일 오후 방송된 SBS 수목드라마 '리멤버-아들의 전쟁'(극본 윤현호, 연출 이창민) 10회에서 서진우(유승호 분)는 마지막 공판날 세울 증인으로 곽형사(김영웅 분)를 주목했다.

곽형사는 남규만(남궁민 분)에게 버림받았다고 생각하고 서진우와 손을 잡는 듯 했다. 곽형사는 서진우에게 "여러가지로 미안한 일이 많았다. 지금이라도 사과하겠다"고 했다.

하지만 재판 날 곽형사는 돌변했다. 알고보니 서재혁(전광렬 분)을 유죄로 굳힐 미끼가 되라는 남규만의 지시를 따른 것. 그리고 그 사이 알츠하이머로 고통 받던 서재혁이 목숨을 잃고 말았다. 서진우는 눈물을 흘리며 최종 변론을 했다. 하지만 서재혁은 무죄를 받지 못했다.

한편 '리멤버'는 절대기억력을 가진 천재 변호사가 억울하게 수감된 아버지의 무죄를 밝혀내기 위해 거대 권력과 맞서는 내용을 그린 휴먼멜로드라마다.

/parkjy@osen.co.kr
[사진] '리멤버' 방송화면 캡처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