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육룡' 선죽교 비극 통했다, 또 자체최고시청률 16.8%

[OSEN=박진영 기자] '육룡이 나르샤'가 또 다시 자체최고 시청률을 얻었다.

3일 시청률조사회사 닐슨코리아 집계에 따르면 지난 2일 방송된 SBS 월화드라마 '육룡이 나르샤'는 전국 기준 16.8%의 시청률을 기록했다.

이는 지난 방송분이 얻은 16.3%보다 0.5%포인트 상승한 수치이자 자체최고시청률에 해당된다. 또한 동시간대 방송된 지상파 3사 월화극 중 가장 높은 시청률이기도 하다.

이날 '육룡이 나르샤'에는 예고된 바대로 이방원(유아인 분)이 정몽주(김의성 분)을 죽이는 선죽교 비극과 함께 하여가와 단심가가 등장, 시청자들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한편, MBC '화려한 유혹'은 12.4%를, KBS 2TV '무림학교'는 3.3%의 시청률을 얻었다. /parkjy@osen.co.kr
[사진] '육룡이' 방송화면 캡처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