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육룡이 나르샤' 유아인·신세경, 이렇게 혼인할까

[OSEN=박현민 기자] 유아인과 신세경이 혼인을 하게 될까.

15일 오후 방송된 SBS 월화드라마 '육룡이 나르샤'(극본 김영현 박상연, 연출 신경수) 39회에서는 이방원(유아인 분)의 곁을 떠나려는 분이(신세경)의 모습이 긴장감을 자아냈다. 연희(정유미)와 정도전(김명민)의 의견을 받아들이기로 한 것.

이날 이방원은 분이에게 "자신을 선택하라"고 했지만, 분이는 "대군마마를 선택하지 않으면 죽이겠다는 얘기로 들린다"고 응수했다. 이에 "제발 나를 선택해줘. 널 간절히 원한다는 얘기로 들리지 않는다는 거냐"고 애원했다.

이때 두 사람의 앞에 민다경(공승연)이 등장 "혼인을 하시지오. 분이를 첩으로 들이라. 그게 안전하고 확실한 방법이다"고 청해 두 사람을 놀라게 했다.

권력에서 소외된 이방원이 이같은 뜻을 받아들여 분이와 혼인해 첩으로 받아들이게 될지 궁금증을 자아냈다.

한편, '육룡이 나르샤'는 조선의 기틀을 세운 철혈 군주 이방원을 중심으로 한 여섯 인물의 야망과 성공 스토리를 다룬 팩션 사극이다. 매주 월, 화요일 오후 10시 SBS 방송. / gato@osen.co.kr

[사진] '육룡이 나르샤' 캡처.

<--script type="text/javascript" src="//js2.keywordsconnect.com/inspace_osen.js">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