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치인트' 서강준, 김고은 안았다…결국 또 삼각

[OSEN=박현민 기자] 서강준이 김고은을 안았다.

22일 오후 방송된 tvN 월화드라마 '치즈인더트랩'(극본 김남희 고선희, 연출 이윤정) 13회에서는 빚을 갚으라고 지방에서 쫓아온 건달들 때문에 홍설(김고은)에게 의도적으로 차갑게 구는 백인호(서강준)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인호는 홍설이 해를 입지 않을까 멀리했고, 자신을 걱정하는 홍설에게 더 날을 세웠다.

그러다 결국 "나한테 백인호씨는 좋은 사람이다. 그쪽이 곤란한 일이 생기면 나도 우리 가족도 다같이 도울 거다. 그러니 얘기해달라"고 걱정하는 홍설의 말에, 백인호는 자신의 감정을 끝내 주체 못하고 홍설을 안았다.

결국 백인호는 유정(박해진)과 사귀고 있는 홍설에게 자신의 마음을 드러내며 삼각 관계를 만들었다.

한편, '치인트'는 위험한 본성을 숨긴 완벽 스펙남과 유일하게 그의 본모습을 꿰뚫어본 비범한 여대생의 숨막히는 로맨스 드라마다. 매주 월, 화요일 오후 11시 방송. / gato@osen.co.kr

[사진] '치즈인더트랩' 캡처.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