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슈가맨' 코나 "해체 이유? 사이 안좋았다" 솔직고백

[OSEN=강서정 기자] 프로젝트 그룹 코나가 해체한 이유를 밝혔다.

1일 방송된 JTBC '투유 프로젝트-슈가맨'(이하 슈가맨)에서는 R&B 대표가수 김조한과 임정희가 역주행송 대결을 펼치는 내용이 전파를 탔다.

코나의 배영준은 "정태석 군과 사이가 안좋았다. 오죽했으면 이 닦는 것도 싫었다. 같은 공기로 호흡하는 것도 싫었다"고 솔직하게 고백했다.

이에 정태석은 "내가 기고만장했다. 내가 보컬이라 성공했다고 생각했다. 지금 생각해보면 건방진 거다"고 했다.

배영준은 "'슈가맨'으로 20년 만에 전화했는데 그 감정이 눈 녹듯 사라졌다"고 했고 정태석은 "전화를 받고 이제 앙금을 풀 수 있겠구나 생각했다"고 털어놓았다.

한편 '슈가맨'은 대한민국 가요계에 한 시대를 풍미했다가 사라진 가수, 일명 ‘슈가맨’을 찾아 나서는 프로그램으로 매주 화요일 오후 10시 50분에 방송된다. /kangsj@osen.co.kr

[사진] JTBC '슈가맨' 화면 캡처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