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이세돌 VS 알파고] 이세돌, 2연패 충격...알파고 끝내기도 잘해

[OSEN=강필주 기자] '인간' 이세돌 9단의 반격이 무위로 돌아갔다. 돌다리도 두드리듯 탄탄하고 조심스런 바둑을 운용, '인공지능(AI)' 알파고를 괴롭혔지만 막판 초읽기에 몰린 채 끝내기에 실패, 또 한 번 고개를 숙였다.

백돌을 잡은 이세돌 9단은 10일 서울 광화문 포시즌스 호텔에서 열린 알파고와 세기의 대결 '구글 딥마인드 챌린지 매치' 2국에서 흑돌의 '인공지능(AI)' 알파고를 상대로 211수만에 불계패했다.

이로써 전날 186수만에 불계패로 1국을 내줬던 이세돌 9단은 알파고에 2연패, 분위기를 반전시키는데 실패했다. 이틀 연속 충격패를 당한 이세돌 9단은 남은 3번의 대국를 모두 이겨야 이번 대회를 이길 수 있게 됐다.

이 9단은 시작부터 중반을 넘어서면서까지 두터운 바둑을 뒀다. 자신의 장기인 상대에 따른 공격적인 바둑을 접어두고 철저히 알파고 맞춤형으로 맞섰다.


평소 엷게 둬서 상대가 치고 들어오면 맞받아치는 스타일인 이 9단은 이를 버리고 알파고의 수에 따라 두는 스타일을 택했다. 바둑판만 보면 이 9단이 백돌을 잡았다는 생각이 들지 않을 정도.

이 9단으로서는 전날 실수를 하면서 충격패를 당한 만큼 평범하게 두면서 형세를 유리하게 이끄는데 집중한 것이다. 초반 일찌감치 우위를 점할 수도 있었지만 돌다리도 두드리듯 확실하게 두텁게 바둑을 짰다. 알파고의 변칙수에 응하지 않고 평범하게 포석을 짜는데 집중했다.

이 9단은 막판 어느 정도 형세가 유리해졌다고 판단하자 우하귀쪽에서 공격적으로 나가면서 사실상 승기를 굳히는 듯 보였다.

그러나 이 9단은 제한시간을 다 허비한 후 초읽기에 몰리면서 위기에 몰렸다. 제한 시간 2시간을 모두 사용한 이후에는 1분 초읽기 3회씩 주어진다. 이후엔 1분안에 무조건 착수해야 한다. 끝내기를 하면서 알파고에 집을 조금씩 잃어갔다. 결국 흐름을 뒤집지 못한 채 돌을 던졌다.

반면 알파고는 전날과 마찬가지로 예상을 뒤엎는 수가 많았다. 이날 해설위원으로 나선 유창혁 9단의 설명에 따르면 알파고는 "최선의 수가 아니라 굉장히 전략적인 수", "상상을 초월하는 수"로 맞섰다.

알파고는 이 9단의 확인에 확인을 거듭하는 바둑을 뒤집을 수는 없었다. 막판까지 이세돌 9단을 초읽기로 내몰면서 괴롭혔다. 인공지능답게 차분하게 있던 이 9단을 몰아세웠다. 해설위원으로 나선 유창혁 9단에 따르면 생각지 못한 13집을 알파고가 가져가면서 승부를 굳혔다.


오는 15일까지(11, 14일 휴식) 총 5번의 대국으로 펼쳐지는 이세돌 9단과 알파고의 세기의 대결 3국은 하루를 쉬고 모레 12일 같은 장소에서 치러진다.

이번 대국은 백을 잡은 기사에게 덤 7.5집을 주는 중국 바둑 규칙에 따라 진행된다. 대국 형식은 (접바둑이 아닌) 호선으로 진행된다. 특히 이번 전 대국은 유튜브를 통해 전 세계에 생중계 된다. 이 챌린지 우승자에게는 미화 100만 달러의 상금이 주어지며, 알파고가 승리하는 경우, 상금은 유니세프(UNICEF)와 STEM(과학, 기술, 공학 및 수학) 교육 및 바둑 관련 자선단체에 기부된다. /letmeout@osen.co.kr

[사진] 구글 제공, 박준형 기자 / soul1014@osen.co.kr, 아래는 구글 제공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품위녀' 정다혜 "파스타 난투? 한 번에 끝+PD님 함박웃음" 배우 정다혜가 '품위있는 그녀'에서 화제가 됐던 '파스타 난투극'에 대한 비하인드...

  • [Oh!파라치]...

    안젤리나 졸리가 디즈니랜드에 떴다. 스플래시뉴스는...

  • [Oh!llywood]...

    마돈나가 아프리카 말라위에 어린이 병원을 열었다.12일(현지시각) CNN...

  • [Oh!llywood]...

    OSEN=최나영 기자] 미국드라마 '24'의 잭 바우어 캐릭터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