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SHOT!] 정일우·안재현, ‘눈 호강’ 훈훈 브로맨스

[OSEN=허정윤 기자] 배우 정일우와 안재현이 친분을 과시했다.

정일우는 15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이래 봬도 우리 친해요 with @aagbanjh #매일 보는 사이”라는 말과 함께 사진 한 장을 올렸다.

공개된 사진 속 두 사람은 등을 맞대고 벤치에 앉아 눈을 지그시 감고 있다. 날렵한 콧대와 햇빛 아래 빛나는 피부가 보는 이들의 이목을 집중시키며 훈훈한 장면을 연출했다.

두 사람이 매일 보는 이유는 드라마 ‘신데렐라와 네 명의 기사(가제)’ 때문일 것으로 추측된다. 드라마 ‘신데렐라와 네 명의 기사’는 100% 사전제작으로 올해 상반기 방송 예정인 16부작 판타지 동거 로맨스다. 정일우·안재현·박소담·이정신·손나은 등이 출연하고 권혁찬 감독이 메가폰을 잡는다. 올해 상반기 편성을 목표로 하고 있다. /sungruon@osen.co.kr

[사진] 정일우 인스타그램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